복지관 소식

복지정보

복지위기 상황 빠르고 쉽게 ‘복지위기 알림 앱’ 전국 시행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31회 작성일 24-06-26 09:01

본문

도움이 필요한 복지위기 상황을 쉽고 빠르게 알릴 수 있는 ‘복지위기 알림 앱’을 26일부터 전국 어디에서나 사용할 수 있게 된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복지위기 알림 앱은 경제적 어려움, 건강문제, 고립‧고독 등 복지위기 상황을 휴대폰을 통해 신속하게 알릴 수 있도록 개발한 앱(APP)으로, 디지털플랫폼정부위원회의 ‘국민체감 선도프로젝트’ 과제로 선정돼 추진됐다.

본인 또는 이웃이 앱을 통해 현재 겪고 있는 복지위기 상황과 도움이 필요한 내용을 작성해 신청하면, 신청 당시 확인된 위치정보를 기반으로 관할 주민센터의 담당자가 연락해 상담을 진행하고 상담 결과에 따라 지원 가능한 복지서비스를 지원받거나 연계 받을 수 있게 된다.

복지위기 알림 앱에서는 위기 상황과 관련된 사진 첨부 기능이 제공돼 지자체 담당자에게 도움이 필요한 대상자의 위기 상황과 생활 여건을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이웃 위기 알림의 경우 부득이하게 신원을 밝히기를 꺼리는 경우가 있는 점을 고려, 익명 신청 기능도 제공한다.

복지부는 전국 확대 시행에 앞서 지난 4월 말부터 5월 말까지 약 1개월간 처리 절차 등을 검증하기 위해  서울 서대문구, 충남 아산시, 경기도 수원시 등 18개 시‧군‧구를 대상으로 시범운영을 진행했다.

시범운영 기간에 약 1만 1000명이 복지위기 알림 앱을 설치했으며, 회원 가입자 중 지역사회에서 복지사각지대 발굴업무를 수행하는 명예사회복지공무원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이 각각 약 800명에 이르렀다.

한 달 동안 접수된 위기 알림 대상자 189명 중 170명(89%)은 사각지대 발굴시스템을 통한 복지위기 의심가구로 선정된 이력이 없는 신규 가구로, 복지위기 알림 앱을 통해 현장의 새로운 위기 가구를 신속하게 발굴할 수 있는 가능성을 확인햇다.

한편 복지위기 알림 앱은 앱스토어, 플레이스토어에서 무료로 내려받아 설치하거나 QR코드를 통해 설치할 수 있으며, 간편한 회원 가입을 거치거나 비회원으로도 활용할 수 있다. 대국민 복지정보 제공 포탈인 복지로(www.bokjiro.go.kr)에서도 앱과 같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복지부 임을기 복지행정지원관은 “복지위기 알림 앱을 통해 위기 가구를 보다 신속하게 발굴하고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게 제때 필요한 지원을 드리기 위해서는 주변 이웃의 관심이 꼭 필요하다”라면서 “어려움에 놓인 이웃을 발견하시면 주저하지 말고, 복지위기 알림 앱을 통해 도움을 요청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출처 : 에이블뉴스(https://www.ablenews.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